매니 파퀴아오의 복싱 수상 및 영예 

매니 파퀴아오의 권투 경력은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. 

26년의 링 경력에서 그는 그 과정에서 수많은 영예를 얻었으며, 이는 더 자세히 설명할 수 있습니다. 

세계 선수권 대회 

– 파퀴아오는 8개의 다른 체급에서 12개의 세계 타이틀을 획득했으며, 이것을 획득한 유일한 복서입니다. 

– 그중 그는 최초의 8개 글래머 디비전(플라이급, 페더급, 라이트급, 웰터급) 중 4개 부문과 4개의 주요 제재 기관(WBF, WBC, WBA, IBF)에서 가장 많이 우승하여 5개의 체급에서 직급 타이틀 기록을 가지고 있습니다. 

– 또한, 그는 40년 (90년대, 2000년대, 2010년대, 2020년대) 동안 세계 타이틀을 획득한 유일한 선수입니다. 

언론의 찬사 

– 팩맨은 미국 권투 작가 협회(Boxing Writers Association of America)에서 2000년대의 대표 파이터로 선정되어 조 루이스 파이터 상을 받았습니다. 

– 그는 2006년, 2008년, 2009년에 BWAA와 The Ring Magazine에서 각각 올해의 파이터 상을 받았습니다. 

– 파퀴아오는 2009년과 2011년 ESPY에서 최우수 파이터상을 두 번 받았습니다.  

이러한 모든 영예와 함께 국제 복싱 명예의 전당에 입성할 수 있는 자리가 필리핀의 전설을 기다립니다.